간략내용

    

   

협의이혼을 할 당시 남편이 미성년의 자녀에 대한 친권자 및 양육자로 지정되었으나, 후에 아내가 자녀에 대한 친권자 및 양육자로 변경되기를 희망하였습니다.

     

  

법누리종합법률사무소에는

     

  

한 번 정하였던 미성년의 자녀에 대한 친권자 및 양육자를 변경하기를 희망하는 의뢰인의 소송대리인으로 선임되어 적극적으로 그 변경을 청구하였습니다.

     

  

결과

     

  

가사조사 등의 절차를 진행한 다음 의뢰인이 원하였던 대로 미성년의 자녀에 대한 친권자 및 양육자의 변경을 받아서 승소하였습니다.

     

  

담당변호사의 재판후기

     

  

부부가 이혼을 하게 되면 자녀가 가장 큰 상처를 받게 되는데, 의뢰인이 원하였던 대로 미성년의 자녀에 대한 친권자 및 양육자 변경이 인용되어 자녀가 그나마 상처를 덜 받고 잘 자랄 수 있게 되었습니다. 정말 보람된 사건이었습니다.